top of page

자연스러운 색감의 비밀 : 천연염색은 눈에도 부드럽다?


요즘 눈 건강과 관련하여 자주 들리는 주제가 하나 있는데요, 바로 '블루라이트'! 블루라이트에 대한 논란과 눈 건강에 대한 우려가 요즘 핫한 이슈 중 하나로 떠올랐어요. 블루라이트는 디지털 기기와 형광등 등에서 방출되는 파장이 짧은 빛으로, 장시간에 걸쳐 노출될 경우 눈의 피로와 수면 패턴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주장이 있습니다.


그러나 과학적인 연구 결과에 따르면, 블루라이트가 눈 건강에 직접적인 위험을 일으키는 것은 아니라고 합니다. 눈은 자연적으로 다양한 파장의 빛을 받아들일 수 있는 구조로 되어 있으며, 눈 자체에서도 자체적으로 블루라이트를 차단하고 조절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따라서 블루라이트가 눈 건강에 직접적인 위험을 줄 정도로 충분한 근거는 아직까지는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블루라이트가 실제로 수면 유도 호르몬인 멜라토닌 분비를 억제해 취침을 방해한다는 연구 결과도 있어 이에 대한 논의가 활발한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와 관련된 글을 유심히 읽어보던 에디터 G는 궁금증이 생겼습니다! 천연염색도 자연 재료만의 파장 특징이 있진 않을까요? 이에 대해 주변의 전문가들에게 자문을 구해봤는데요, 오늘은 천연염색 색상의 특성과 장점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겠습니다.



 

천연염색 컬러 vs 화학염색 컬러, 이런 차이점이 있었다고?



우리가 입는 다양한 색의 의류들은 지금은 대부분 합성염료를 사용하는 화학염색으로 컬러를 구현합니다. 그런데 혹시 요즘 막 뜨기 시작한 천연염색 옷들은 화학염색 특유의 쨍하고 진한 느낌이 덜한 경우가 많다는 점을 느끼신 적 있으신가요? 놀랍게도 이러한 차이는 실제로 과학적인 이유가 있다고 하는데요, 천연염료와 합성염료가 나타내는 색을 비교해보면 큰 차이가 존재합니다.


합성염료와 천연염료의 색 파장 비교 (좌=합성염료, 우=천연염료)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시다시피, 우리가 보는 '색'은 빛의 파장입니다. 이 파장의 차이에 따라 우리는 서로 다른 색을 인지하며, 인간은 빨강에서 보라까지의 색상만 인지 가능하죠. 합성염료와 천연염료의 차이는 이러한 색 파장에서도 나타날 수 있는데요, 위 그래프에서 합성염료는 위로 뾰족한 모양, 즉 특정 색상을 진하게 구현해내고, 천연염료는 완만한 곡선, 조금 덜 진하며 넓게 퍼진 색 파장을 보입니다. 이것이 일반적으로 천연염색 의류의 컬러가 더 부드럽고 아름다운 파스텔톤을 띄는 이유인 것입니다.



 

눈의 피로도가 덜한 자연의 색



이러한 염료 특성의 차이는 결과적으로 눈의 피로도에 주는 영향의 차이로도 이어질 수 있다는데요, 단일한 색상을 뚜렷하게 구현하는 합성염료의 색은 반대로 시각적 피로를 유발할 수 있다고 합니다. "엥? 염료가 다르다고 눈에 다르게 자극을 준다고?" 라는 생각이 들었는데요, 이는 '단색광'과 '다색광'의 차이에서 유추할 수 있습니다.



단색광 레이저와 다색광 LED 조명의 비교 (출처=By Deglr6328 at the English-language Wikipedia, CC BY-SA 3.0)

'단색광'은 한 가지 파장의 빛으로 구성된 빛, 예를 들어 빨간색 레이저와 같은 빛입니다. 반면에 복합광은 여러 파장의 빛으로 구성됩니다. 단색광은 일반적으로 더 밝고 강렬하지만, 눈에 피로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이는 단색광이 망막의 일부 세포에만 작용하여 해당 세포가 과로되어 시야가 흐려지고 피로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반면에 복합광은 눈에 더 편안한 효과를 줍니다. 복합광은 망막의 모든 세포에 작용하기 때문에 세포가 과로하지 않고 시야가 흐려지거나 피로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또한, 단색광에 비해 눈에 자극을 덜 주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단색광은 망막의 일부 세포를 자극하여 눈이 따갑고 화끈거리는 증상이 나타날 수 있지만, 복합광은 망막의 신경을 덜 자극하여 눈이 편안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눈의 피로와 자극을 최소화하고자 한다면, 복합광이 단색광보다 더 적합합니다. 복합광은 여러 파장의 빛으로 구성되어 있어 단색광보다 눈에 편안한 효과를 줄 수 있습니다. 또한, 복합광은 망막의 신경을 덜 자극하여 눈의 자극을 줄여줄 수 있습니다.



 

눈이 편안한 색의 비밀은 바로 천연 염료의 구성 성분!



합성염료와 천연염료, 이러한 두 색의 근본적인 차이는 어디에서 오는 것일까요? 비밀은 바로 염료의 구성 성분에 있었습니다. 합성염료는 특정한 색상을 효과적으로 구현하기 위해 실험실에서 목적을 가지고 만들어졌지만, 천연염료는 말 그대로 '자연'스럽게 여러 요소들이 겹치며 형성된 색이기 때문입니다.


천연염료는 식물의 뿌리, 줄기, 열매, 잎 등 자연 생물의 구성 성분 중 일부로, 수많은 종류의 유기물질과 다양한 색소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반면, 합성염료는 단일 색소만으로 구성되어 있죠. 따라서 단일 색소인 합성염료의 색 파장 그래프는 날카로운 단색광과 같은 모양을 나타내고, 다양한 색소와 기타 물질로 구성된 천연염료는 여러가지 색 파장이 혼합되어 부드럽고 완만한 다색광(복합광)과 같은 모양의 그래프로 나타나는 것입니다.



 

자연 뿐 아니라 우리를 위한 염색, 천연염색!



사용하는 염료의 공급원만 바뀌는 것으로 이러한 차이가 있다는 것이 놀랍지 않나요? 천연염색은 단지 자연의 아름다움을 담아내는 것뿐만 아니라 우리(인간)의 편안함과 건강을 위한 선택이기도 합니다. 눈의 피로와 자극을 최소화하면서도 아름다운 컬러를 제공하는 천연염색은 우리가 일상에서 옷을 선택할 때 고려해볼 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그리고 천연염색은 환경 친화적인 재료와 방법을 사용하여 제조되기 때문에 지속 가능한 패션 산업을 지지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도 인기가 있습니다. 따라서 우리를 위한 색, 천연염색은 단순히 패션의 영역을 넘어서 우리의 건강과 환경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선택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조회수 12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